김영주 장관 배너
[#banner_2#]
e노동뉴스최신호보기 | 고용노동부홈페이지
‘17. 3월 현재, ˝청년내일채움공제˝ 참여 청년 13,838명

고용노동부는 중소기업에 장기근속하는 청년의 자산형성을 지원하는 "청년내일채움공제" 사업에 ‘17.3.31 현재 총 13,838명의 청년이 참여했다고 발표했다.

금번 실적은 시범사업을 개시한 ‘16.7.1일부터 본 사업을 시행한 올해 3.31일까지 총 9개월 동안의 참여 현황을 분석한 것으로서,그 결과, 7,505개 기업에서 총 13,838명의 신규 청년 근로자가 "청년내일채움공제" 에 참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범사업을 시작한 ‘16년에는 6개월간 3,375개 기업에서 6,678명의 청년이,본격 시행된 ‘17년에는 3개월간 4,130개 기업에서 7,160명의 청년이 청년내일채움공제에 참여하였다.

‘16년에는 제도 시행 초기임을 감안하여 참여자가 점진적으로 증가하다가, ’17년에는 참여경로 다양화등 제도 변경 이후 본격적으로 참여자가 증가하고 있다.

참여 기업들은 주로 30인 이하의 제조업 사업장으로 나타났다.규모별로는 참여 기업의 2/3(66.7%)가 30인 이하의 사업장이며, 10인 미만 기업이 31.6%, 30~99인 기업이 24.3%를 차지했다.

업종별로는, 40% 이상이 제조업이며, 전문.과학.기술서비스업(15.1%), 출판.영상.통신.정보서비스업(14.3%) 등이 뒤를 이었다.

참여 청년들은 주로 19세~29세의 대졸 신규 취업자였다.연령별로는 약 80%가 19세~29세이며, 학력별로는 대졸(전문대졸 포함) 취업자가 74.2%, 고졸 이하가 25.8%를 차지했다.

한편, 고용부는 기본급은 낮으나 급여총액이 높은 제조업 생산직 근로자의 참여 활성화를 위해 기업의 임금요건을 개편함과 동시에,각 자치단체가 자체 시행 중인 청년취업지원 사업과 청년내일채움공제와의 연계도 꾸준히 진행 중이다.

고용부 문기섭 고용정책실장은 “청년내일채움공제"가 중소기업에 2년 동안 장기근속하는 청년들의 자산형성을 지원하고, 대-중소기업 격차 해소에 기여하는 제도로서 현장에 안착하여 더 많은 청년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문  의:  청년취업지원과 표대범 (044-202-7438)


 첨부화일 :
 4.12 청년내일채움공제 실적 및 제도개선(청년취업지원과).hwp
[2017.04.12]

유용한 정보가 되었습니까? [평균0점/0명 ]

200자 제한 의견달기
이름 비밀번호 (의견 삭제 시 필요)
내용
인증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 될수 있습니다.
e노동뉴스최신호보기 | 고용노동부홈페이지
발행처: 고용노동부 | 발행인: 김영주 장관 | 편집인: 대변인실
세종특별자치시 한누리대로 422 정부세종청사 11동 고용노동부 대표전화 (044)202-7114
Copyrightⓒ2010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reserved.